몇년만의 신간

몇년만의 신간

오늘 2012 1023, 베가본드 34권이 발매되었습니다.

33권의 속편을 드디어 있었기에 우선은 한시름 놓은 기분이지만, 그러나 지난주말 전시본이 나왔을 담당 편집자 T하라씨의 기쁜 듯한 표정으로 나도 기쁨이 치밀어 왔습니다.

상당히 오래 기다리게 했습니다.

오랫동안 기다려 주신 독자분들께는 오직 감사할 따름입니다.

그런데, 웹사이트가 새로워졌습니다.

보다 단순하게, 내가 봤을 「손을 뻗으면 닿는 범위(이미지)」를 목표로 했습니다.

아직 제작중인 부분도 이곳저곳 있습니다만 이미 완성된 부분도 포함하여 앞으로도 조금씩 업데이트해 나갈 있었으면 하고 생각합니다.

사실은 지금까지 갱신을 직접 적이 없었다고 할까, 없었지요. 스탭에게 부탁하고 있었습니다.

그러나 앞으로는 직접 있다고 하니까 나로서는 약간은 허들이 낮아진 듯한 느낌은 듭니다.

그럼, 사이트도 부탁합니다.

2012.10.23

Back to My Random Musings